홍성군, 200여 농가에 딸기 우량 원묘 10만주 보급
홍성군, 200여 농가에 딸기 우량 원묘 10만주 보급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1.09.13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 제공
홍성군 제공

홍성군은 관내 딸기재배 200여 농가에 딸기 우량 원묘 10만주를 드라이브 스루 형식으로 보급했다고 13일 밝혔다<사진>.

이번에 분양한 딸기묘는 2020년도 충남 딸기연구소에서 생산된 조직배양 모를 공급 받아 관내 전문 육묘장에서 증식한 바이러스가 없는 무병 원묘로 국가 관리병인 ‘딸기 세균모무늬병’의 지역 내 전파를 막고 노후된 모주(어미모)를 갱신하기 위해 실시됐다.

군에 따르면 지난해까지 3년 주기로 무상으로 균등하게 보급했으나 우량 원묘의 효율적인 이용과 보급 수량 증대를 요구하는 현장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올해부터 자부담 50%과 사전 신청제로 사업을 추진한 결과 보급량은 67% 증가하고 원묘를 배정농가가 2배 이상 증가하는 결과를 얻었다.

홍성군 딸기연합회 홍철의 회장은 “딸기는 육묘가 농사의 90%를 차지할 정도로 중요하다. 홍성군이 전국 명품 딸기 주산지가 된 비결은 공인된 우량 원묘 덕분”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