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첫 코로나 백신 접종자는 홍성의 간호사
충남 첫 코로나 백신 접종자는 홍성의 간호사
  • 황동환 기자
  • 승인 2021.02.26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접종 순간, 양승조 도지사·김석환 홍성군수 등 격려
충남의 코로나19 예방백신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이 26일 오전 9시 홍성보건소 2층에서 백신 주사를 맞고 있다. 사진=황동환 기자
충남의 코로나19 예방백신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이 26일 오전 9시 홍성보건소 2층에서 백신 주사를 맞고 있다. 사진=황동환 기자

충남의 코로나19 첫 예방백신 접종자가 홍성에서 나왔다. 홍성한국병원 김미숙(63) 간호부장과 남종환(50) 진료원장이 26일 오전 9시부터 홍성보건소에 진행된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 1호와 2호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오전 첫 접종 순간을 보기위해 양승조 충남도지사·김명선 충남도의장·김석환 홍성군수·윤용관 홍성군의장 등도 현장을 찾았다.

코로나19 예방백신 충남 1호 접종자인 김 부장은 “저도 솔직히 백신에 대한 불안감 때문에 접종 전 부작용에 대한 것도 찾아봤다”며 “모든 사람들이 접종을 해 예전처럼 살 수 있는 세상이 되려면 의료인인 제가 먼저 접종해야겠다는 생각으로 1호를 선택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코로나19 예방백신 첫 날 홍성군은 요양병원·정신시설 종사자 156명을 우선 접종한다.

 

홍성군의 코로나19 첫 예방백신 접종 장소인 홍성보건소 현장상황을 사진으로 전한다. 사진=황동환 기자

코로나19 예방백신 충남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
코로나19 예방백신 충남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
코로나19 예방백신 충남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
코로나19 예방백신 충남 1호 접종자인 홍성한국병원 김미숙 간호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선거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 또는 권리침해ㆍ욕설 등의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공직 선거법 등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