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메가시티 ‘큰그림’ 그린다
충청권 메가시티 ‘큰그림’ 그린다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1.04.0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시·도,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
(왼쪽부터)양승조 충남도지사, 이시종 충북도지사, 이춘희 세종시장, 허태정 대전시장이 5일 세종시청 집현실에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남도 제공
(왼쪽부터)양승조 충남도지사, 이시종 충북도지사, 이춘희 세종시장, 허태정 대전시장이 5일 세종시청 집현실에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남도 제공

충청권 4개 시·도는 5일 세종시청 집현실에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양승조 지사와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연구용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보고회는 착수 보고, 질의응답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대전세종연구원이 주관하고, 충남·북연구원이 참여하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충청권 4개 시·도는 광역생활경제권 형성을 위한 공동 발전 방안을 찾는다. 또 분권형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고, 충청권 지역 간 동반성장을 유도하는 전략과 추진 사업을 발굴하며, 효율적인 광역행정 수행을 위한 통합거버넌스 구축 방안을 모색한다.

이날 착수보고회에서는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비전으로 ‘대한민국 초광역과 지역을 더 강하게 연결시켜 주는 글로컬 하이퍼링크, 충청권 메가시티’를 제시했다.

3대 핵심 전략으로는 △초광역 경제권 중심성 : 분업형 산업구조 △광역 생활권 연결성 : 다핵거점 네트워크 △지역 문화권 정체성 : 지역성 기반 공동체 등을 내놨다.

9대 핵심 어젠다로는 △4차 산업혁명 클러스터 구축 △초광역 혁신플랫폼 구축 △글로벌 인적자원 기반 구축 △광역교통 인프라 구축과 연결망 관리 △충청권 지역문화(향유) 기반 구축 △충청권 문화관광 자원 연계 활용 △스마트 리전 △광역생활서비스 권역 구축·확대 △충청권 생태환경 통합 관리 등을 꺼내들었다.

또 메가시티 실행력 확보를 위한 △지역 현안과제 중점 해결 △생활권·경제권 협력 관리청 운영 △광역연합이나 특별지방자치단체 형태의 행정 통합 등 3단계 거버넌스 구축 방안도 제시됐다.

연구용역은 오는 7월 메가시티 실행을 위한 추진 전략과 세부 실행계획을 담아 중간보고회를 개최한다. 이어 7~9월 협력 사업 추진 방안과 광역 거버넌스 구축 방안 모색을 위한 포럼을 거쳐, 메가시티 실현 전략과 추진 방안을 11월 최종보고회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연구용역이 마무리 되면 분야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 광역생활경제권 구상을 현실화 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양승조 지사는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메가시티 구축을 위해서는 대도시권 중심보다는 충청권 지역 간 연합을 통해 경쟁력 있는 네트워크 도시권 정책이 바람직하다”며 “대전과 세종, 청주와 천안·아산, 충남 혁신도시가 연계된 네트워크 광역권 정책을 어떻게 구체화 할 것인지 심도 있는 연구가 진행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선거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 또는 권리침해ㆍ욕설 등의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공직 선거법 등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