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택시 운영지원금 15억 그대로 지원”
“브랜드택시 운영지원금 15억 그대로 지원”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3.11.2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金지사, 충남법인택시운수종사자 노사문화정착사업 등반대회 참석
충남도 제공
충남도 제공

김태흠 충남지사는 19일 예산 수덕사에서 열린 ‘2023년 충남법인택시운수종사자 노사문화정착사업 등반대회’에 참석해 대회 개최를 축하하고 종사자들을 격려했다(사진).

전국택시산업노동조합 충남지역본부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법인택시운수종사자의 사기 진작과 화합 도모를 위해 마련됐다.

김 지사와 택시 운수 종사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개회 선언 및 노동의례, 표창 시상, 등반 및 자연보호 캠페인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승객 감소와 운송수익금 하락, 종사자의 지속 이탈 등 업계가 어려운 상황에 처한 만큼 도는 긴축재정이지만 카드결제 수수료와 통신비를 보조하는 ‘브랜드택시 운영지원금’ 15억원을 그대로 지원할 것”이라며 “내년부터는 근로 여건 개선을 위해 도내 70개 업체 2000명에게 12억원을 신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어 “현재 15% 과잉 공급된 택시 차량도 적정 규모로 맞춰갈 것”이라면서 “업계의 현실이 교통체증이 일어나 꽉 막힌 도로에 있는 것 같지만, 우리가 함께 힘을 모으면 정체도 풀리고 다시 빠르고 시원스럽게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도는 올해 택시업계 재정 지원 사업으로 △브랜드택시 운영 지원 △택시 대폐차 지원 △법인택시 운송사업자 워크숍 △차량용 블랙박스 교체 및 택시 내비게이션 교체 지원 등을 추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