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위기 좋은 예산시장… 방문객 300만 연내 돌파 예상
분위기 좋은 예산시장… 방문객 300만 연내 돌파 예상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3.11.22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시장에 몰린 인파. 예산군 제공
예산시장에 몰린 인파. 예산군 제공

예산군과 백종원의 더본코리아가 공동으로 추진해 올해 1월 개장하면서 전국적인 핫플레이스로 부상한 예산시장 방문객이 연내 3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예산시장은 지난 1월 9일 창업점포 5개와 함께 개장해 총 270만명이 방문하고 지자체 브랜드 평판 1위를 달성했다.

군과 더본코리아, 상인회는 2차, 3차로 추가 창업을 추진해 총 32개 매장을 창업했으며, 지난 9월에는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한 ‘예산 맥주페스티벌’을 최초로 개최해 3일간 25만명이 방문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특히 예산시장은 ‘MZ세대’와 7080세대를 아우르는 분위기와 다양한 음식, 높은 가성비를 겸비해 재방문율이 높은 것이 가장 큰 성공 요인으로 분석되며, 예산시장 파급효과는 군 전역으로 퍼져나가 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수덕사 등 주요 관광지에도 활기를 더하고 있다.

군의 올해 시장 운영자료를 통한 빅데이터 상권분석 결과 예산시장 개장 후 타 시‧도 유입 비율은 48.9%로 나타났으며, 네비게이션 이동 현황을 분석한 결과 군 방문 건수가 2.2배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예산시장 SNS 언급량이 전년 대비 2만% 이상 상승한 것도 확인됐다.

최재구 예산군수는 “지난 1월부터 한 해 동안 전국에서 많은 분이 예산군과 예산시장을 방문하고 관심을 보여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예산시장은 예산군에 젊고, 즐겁고, 새로운 혁신적인 이미지를 부여한 최고의 키워드다. 내년에도 이 여세를 몰아 오픈스페이스 조성사업과 시장 옥상을 활용한 루프탑 조성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