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중 충남신보 이사장, 박범인 금산군수와 간담회
김두중 충남신보 이사장, 박범인 금산군수와 간담회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4.02.0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신보 제공
충남신보 제공

충남신용보증재단 김두중 이사장은 5일 박범인 금산군수와 간담회를 갖고 2023년 소상공인자금 지원 성과를 설명하고 경영안정 지원 협력을 다졌다(사진).

이 자리에선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현황 및 성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출연금 확대 필요성 △대위변제 현황 △출연 현황 △ 신용보증 현황 등을 분석한 성과를 공유하고 이에 대한 의견과 올해 실현 계획을 점검했다.

충남신보는 지난해 금산군에 103억 6000만원의 특례보증 자금을 지원했으며, 평균 대출금리는 2.24%로 이자보전 기간 2년 동안 금산군은 시중은행 대비 9억 1000만원, 저축은행 대비 29억 4000만원의 이자 비용이 절감되는 효과를 거뒀다.

김 이사장은 “대내·외적으로 힘든 시기인 만큼 출연금을 많이 늘리기 위해 김태흠 지사님도 신경을 많이 써주시고 충남신보도 노력을 많이 하고 있다. 소상공인들이 저리로 자금을 융통할 수 있도록 금산군의 적극적인 출연금 확대를 요청한다”고 말했다.

박범인 군수는 “충남신보 덕분에 관내 소상공인들이 자금 혜택을 많이 받고 있다”며 “출연금을 더 많이 드릴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박 군수는 또 출장사무소 운영을 언급하며 “현재 1주일에 한두 번 직원이 나와서 제한적으로 운영하고 있는데, 금융지원 부분에 군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상시 출장사무소로 확대 운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김 이사장은 “재단에서도 계속 그 부분을 도에 요청하고 있다. 지역민들이 적시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