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의회사무과, 응봉면 버섯 농가 일손돕기
예산군 의회사무과, 응봉면 버섯 농가 일손돕기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4.05.16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군의회 제공
예산군의회 제공

예산군 의회사무과는 16일 응봉면 입침리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사진).

이날 의회사무과 직원 15명은 인력 수급의 어려움을 겪는 응봉면 입침리 버섯 농가에서 버섯 수확 등의 작업을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농가주는 “버섯 재배의 경우 기계화 작업이 어려워 일손이 많이 필요해 걱정했는데, 의회사무과 직원 여러분이 찾아와 도와주니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윤병일 의회사무과장은 “농촌지역의 고령화 문제와 최근 이상기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린 것 같아 보람이 크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을 찾아 앞장서서 봉사와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