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면 우심숲에 ‘황톳길’ 생겼다
서부면 우심숲에 ‘황톳길’ 생겼다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4.07.1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 제공
홍성군 제공

지난해 충남 역대 최대 산불을 겪은 서부면의 우심숲에 주민들을 위한 ‘황톳길’이 새롭게 조성됐다(사진).

이번 황톳길 조성사업은 이용록 홍성군수가 서부면 대형 골프장 조성에 이어 산불 피해 지역의 빠른 피해 복구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난 2월 서부면 민생현장 방문 당시 주민들의 건의로 시작됐다.

군은 서부면 이호리 우심숲에 주민들의 정신적 치유와 건강, 휴식을 위한 힐링의 공간을 마련했다. 서부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우심숲은 중촌마을 주민들과 노인회, 등산객들이 자주 찾는 소규모 휴식 공간으로, 이번에 조성된 황톳길은 80m로 길이는 짧지만 고품질 황토를 사용하고 세족대를 설치해 이용객들의 편의를 높였다.

이용록 홍성군수는 “산불 피해로 상처받은 서부면 주민들에게 작지만 의미 있는 선물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