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 ‘소통’
충남도의… ‘소통’
  • 노진호 기자
  • 승인 2021.04.0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농부와 함께하는 소통·공감 토크 개최
충남도 제공
충남도 제공

양승조 충남지사가 도내 청년농부의 고충을 듣기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사진>.

도 농업기술원은 8일 기술원에서 ‘양승조 충남지사와 청년농부와 함께하는 소통‧공감 토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청년을 담은 농촌은 ◌◌◌이고, 청년을 닮은 농업은 ◌◌◌이다’를 주제로, 다양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토크 현장에서는 청년 농업인 정책 방향은 물론,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통해 활력 있는 농업‧농촌을 건설하기 위한 의견 등이 논의됐으며, 직접 생산한 우수 농‧특산물 홍보와 생산 노하우 등 회원 간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정보도 공유됐다.

양승조 지사는 “청년 농부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해 살기 좋은 농촌, 정년이 없는 돈 버는 농업을 만들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두겠다”며 “청년 농업인의 현장의 목소리를 도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청남도 4-H연합회는 국가의 장래를 이끌어갈 청소년과 청년들이 4-H(Head 지식교육, Heart 덕성교육, Hand 노력, 근면 교육, Health 체육) 이념을 생활화해 지역사회와 국가발전에 기여하는 민주시민 육성을 통한 사회교육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선거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 또는 권리침해ㆍ욕설 등의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공직 선거법 등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