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올해 친환경 축산정책에 88억 8000만원 쓴다
홍성군, 올해 친환경 축산정책에 88억 8000만원 쓴다
  • 황동환 기자
  • 승인 2021.03.05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축분뇨처리시설 지원 등 추진키로

축산 관련 민원이 끊이질 않는 홍성군이 올해 88억 8000만원을 투입해 친환경 축산정책을 추진한다.

군은 가축분뇨 적정처리 및 축산악취 저감을 통한 지역 환경문제 및 정주 여건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지난해 농식품부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 선정된 군은 올해 총사업비 35억 9000만원 확보하고 축산농가 및 법인을 대상으로 가축분뇨처리시설·악취저감시설 등을 대폭 지원한다.

군은 또 총사업비 52억 9000만원을 투입해 신도시 주변 악취민원 다발지역 농가에 △악취저감제 △악취개선제 △가축분뇨 수거비용 등을 우선 지원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현재 관내에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농장이 총 39개소(한우 12호, 돼지 23호, 젖소 1호, 양계 3호)가 있으며 군은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시 각종 정부 시책사업(가축분뇨처리지원사업·축사시설현대화 사업·도비 지원사업 등) 평가 시 우선선정 대상에 포함되는 만큼 지정농장 확대를 위해 적극 홍보하고 있다.

군은 앞으로 축산농가의 축산환경 개선을 위한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고 사업 추진상황 등을 분기별 점검할 계획이며 축산환경관리원 전문가 컨설팅 지원 및 악취측정 ICT 기계·장비를 지원하는 등 악취 개선에 필요한 기술적인 지원과 관리를 지속 제공할 계획이다.

홍성군 친환경 미생물 발효액비 차량. 홍성군 제공
홍성군 친환경 미생물 발효액비 차량. 홍성군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선거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 또는 권리침해ㆍ욕설 등의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공직 선거법 등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될 수 있습니다.